Press "Enter" to skip to content

송지효 초미니 시상식 드레스 ‘짧아도 너무 짧은’ 하의실종

Last updated on 2021년 4월 23일

송지효 하의실종

송지효 하의실종

시상식 드레스 ‘짧아도 너무 짧아’

[리뷰 걸이 말한다] 영화배우 송지효가 초미니 드레스의 아찔한 자태를 뽐내며 레드카펫에 등장해 하의실종 패션의 종결자로 등극했다.

엉덩이에 살짝 걸린 아슬아슬한 치마 길이

2010년 12월 30일 오후 SBS 등촌동공개홀에서 열린 2010 SBS 연예대상 시상식에 참석한 송지효.

이날 송지효가 입은 시상식 의상은 흰색 오프 숄더 룩의 원피스 형 초미니 드레스.

송지효 런닝맨에서 별명 멍지효

송지효는 소매 부분이 비대칭인 드레스 사이로 어깨를 시원히 드러내며 쇄골 라인을 과시, 애시메트리 룩을 잘 소화했다.

그녀의 옷은 길이가 짧아도 너무 짧았다.

송지효 레드카펫

송지효의 다리 윗부분까지 올라간 하얀 원피스는 완벽한 하의실종 룩을 완성하며 아찔함을 더했다.

그녀는 하의를 아예 안입은듯한 느낌을 자아내며 각선미를 마음껏 자랑했고, 플래시를 한몸에 받았다.

송지효 초미니 드레스

한편, 송지효는 런닝맨 프로그램으로 예능 특별상을 수상했다.

대상은 강호동, 최우수상은 이승기, 이경규는 10대 스타상을 받았고, 유재석은 상을 받지 못했다.

송지효 수상 소감

뜻 깊은 상 감사드린다. 떨린다. 런닝맨을 위해서 더 열심히 뛰겠다.

같이 보기

  • 애시메트리
  • 초미니
  • 파격 드레스
  • 참고

    SBS 등촌동공개홀(주소 서울특별시 강서구 등촌동 양천로 442)

    ⓒ 리뷰 걸이 말한다, 무단 복사, 전재 및 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