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현화 성희롱한 선배 개그맨, “남자들한테 얼마나 X 줬으면 다리가…” 언어 성폭력에 `경악`

곽현화 성희롱한 선배 개그맨, “남자들한테 얼마나 X 줬으면 다리가…” 언어 성폭력에 `경악`



충격! 곽현화를 성희롱한 개그맨 누구일까요?

유명 개그맨이라던데, 성희롱 선배의 언어폭력 그 내용이 어땠길래 경고 및 당부 사태까지 왔을까요.

네티즌들은 곽현화를 성희롱한 선배가 누구인지에 대해 많은 궁금증을 가졌습니다.

현재 곽현화가 그 선배의 사과를 받은 상태입니다.

지난 9일 인터넷 팟캐스트 방송 < 나는 딴따라다 >에서는 방송인 곽현화와 김조광수 감독, 탁현민 교수가 출연해 자신이 당한 성희롱에 관한 주제로 대담을 나눴는데요.

이날 곽현화는 유명 개그맨 선배에게 언어 성폭력을 당했던 사연을 고백했으며, 곽현화에게 언어폭력을 일삼았던 선배 개그맨은 지금도 활동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곽현화에게 성희롱한 유명 개그맨 선배는 본래 O자로 좀 굽은 곽현화의 다리를 보고 공석에서 ‘저 X 봐라. 남자들한테 얼마나 X 줬으면 다리가 저렇게 됐겠느냐’라고 말해 치욕감을 받은 적이 있다고 심정을 고백했는데요.

그녀는 “나를 비롯해 다른 여자 후배들도 많이 당했다. 하도 싫어해서 생방송 중에 그분 욕을 한 적이 있다”며 “그런데 그분은 예능프로그램에서도 타 여자 연예인들에게 비슷한 성희롱 발언을 하더라”라고 덧붙여 궁금증을 유발했습니다.

곽현화 선배 개그맨의 이런 발언은 곽현화뿐만이 아니라 어떤 자리에서 그 누구에게라도 절대로 내뱉어서는 안 될 충격적인 모욕이었으며, 살아가며 이보다 더한 언어 성폭력은 겪어 보기 힘들겠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이에 흥분한 방송 출연자들은 곽현화 유명 개그맨 선배의 실명을 밝혀 공개적으로 사과를 받아내자고 요구했습니다.

하지만 곽현화는 언어폭력 개그맨에 대해 “특징만 말해도 개성이 뚜렷해서 안 된다. 또한, 지금 활동을 하고 계시는 분이다. 자칫하면 사회적으로 매장당할 수도 있다”라며 실명 공개는 거부했습니다.

또한, 그녀는 언어폭력으로 심한 모욕감을 안겨준 선배에게 경고 정도로 그치고 말았는데요. 곽현화 경고 내용은 이렇습니다.

곽현화는

“앞으로는 어디 가서든 아랫사람한테 언어적인 성폭력은 하지 마세요. 경고합니다. 제 귀에 들리면 더는 가만히 있지 않겠습니다.”

라는 따끔한 경고를 하였습니다.



유명 개그맨 선배로부터 언어 성희롱 폭력을 당한 경험을 공개 후 곽현화 당부 내용입니다.

18일 곽현화는 미투데이에 “그분께 정식으로 사과받았고요. 앞으로는 그 어디에서도 그러지 않겠다고 약속했으니 더 추측성 이야기들은 하지 말아 주세요.”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그리고 잘못은 그분에게 있지 제 탓이 아닙니다. 이미지나 모습이 어떻든 그 누구도 성희롱을 당할 당연한 이유는 없어요.”라고 당부했습니다. (최초 입력 2012.07.19)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

Begin typing your search term above and press enter to search. Press ESC to cancel.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