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통령 라니아 티애 “쩍벌춤 추다 바지 찢어졌는데 노출 사고는‥”

군통령 라니아 티애 “쩍벌춤 추다 바지 찢어졌는데 노출 사고는‥”

라니아 군통령, 신년 호 잡지 표지모델 인터뷰 내용입니다.

최근 ‘팝 팝 팝’으로 아찔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는 걸그룹 라니아는 ‘군통령’이라는 별명답게 화보 촬영 현장에서도 팔색조 매력을 선보이며 촬영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는데요.



자정이 훨씬 넘은 시간까지 진행된 고된 촬영일정에도 멤버들은 피곤한 기색 한 번 내비치지 않고 오히려 촬영 스태프를 격려하며 촬영장 분위기를 밝게 만들었습니다. ⓒ리뷰걸이 말한다

사진=맥심 화보 걸그룹 라니아 티애

사진=걸그룹 라니아 맥심 화보



인터뷰 중 “점점 예뻐지는 비결이 뭔가”라는 질문에 “단백질만 먹으며 ‘지옥 다이어트’를 했기 때문”이라며 멤버 중 ‘티애’는 “구토를 할 정도였다”고 답했습니다.

하지만 라니아 티애는 덕분에 “예뻐 보이는 각도도 알게 되었다”는 깜찍한 대답을 덧붙였는데요.

“군통령이라는 애칭은 마음에 드느냐”는 질문에는 “덕분에 알아봐 주시는 팬이 더 많아졌다”며 “요즘은 삼촌 팬 많은 아이돌이 최고인데 군대에 있는 팬이 제대하면 삼촌 팬이 되어주지 않을까?”라고 답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한편 격렬한 퍼포먼스로 생긴 에피소드가 없느냐고 묻자 라니아는 “쩍벌춤을 추는 도중 티애의 바지가 찢어진 적이 있었는데 다행히 상의가 길어 노출 사고는 피할 수 있었다”며 당시의 아찔했던 경험담을 털어놓았습니다. (최초 입력 2012.01.25)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

Begin typing your search term above and press enter to search. Press ESC to cancel.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