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니저

모란동백 조영남, 입양딸 성추행 外 망측한 행동들

모란동백 조영남, 입양딸 성추행 外 망측한 행동들 ■ 모란동백 가수 조영남의 히트곡 ‘모란동백’은 원작자가 엄연히 따로 있다. 원제목은 ‘김영랑, 조두남, 모란, 동백’으로 소설가 이제하(81) 씨가 작사 작곡하고 직접 불러 가수로 데뷔한바. 1998년 《빈 들판》이라는 시집 속 작가의 환갑 기념 CD 음반 《이제하 노래 모음》에 들어있던 곡이다. ‘모란동백’의 원작자 이 씨는 시인, 화가이자 가수로 이 시대

나는가수다 박정현, 신화 속 여신의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재즈로 조용필을 노래하다

나는가수다 박정현, 신화 속 여신의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재즈로 조용필을 노래하다 2011년 5월 8일 방송분에서 박정현은 여신 자태의 튜브톱 롱 드레스를 입고 나와 나가수 1위를 차지했다. 박정현 를 노래하다. 그녀의 감미로우면서도 힘 있는 가창력은 임재범(남진의 빈 잔), 이소라(보아의 넘버원), 김연우(김건모의 미련), 김범수(유영진의 그대의 향기), BMK(변진섭의 그대 내게 다시) 등 `나는가수다`의 내로라하는 타 가수들을 압도했다. ⓒ리뷰걸이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