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씨

여자친구 시멘트 살인 사건…’엽기’ 시신 은닉

여자친구 시멘트 살인 사건

여자친구 시멘트 살인 사건…’엽기’ 시신 은닉 검색창에 ‘시멘트’를 입력하면 ‘암매장’이라는 단어가 나타난다. 글자만 봐도 끔찍한 낱말이다. 무슨 일이 있었길래? 최근 부산에서 일어났던 시멘트 시신 은닉 살인 사건을 다룬 아래 리포트는 경각심 고취가 목적이다. 두 사건 모두 20대가 저지른 흉악 범죄라는 것이 공통점이다. 범인들은 피해자를 살해한 뒤 곧바로 자수하지 않고 철저히 시체를 숨기려고 했다. 시신을 옮기고

모란동백 조영남, 입양딸 성추행 外 망측한 행동들

모란동백 조영남, 입양딸 성추행 外 망측한 행동들 ■ 모란동백 가수 조영남의 히트곡 ‘모란동백’은 원작자가 엄연히 따로 있다. 원제목은 ‘김영랑, 조두남, 모란, 동백’으로 소설가 이제하(81) 씨가 작사 작곡하고 직접 불러 가수로 데뷔한바. 1998년 《빈 들판》이라는 시집 속 작가의 환갑 기념 CD 음반 《이제하 노래 모음》에 들어있던 곡이다. ‘모란동백’의 원작자 이 씨는 시인, 화가이자 가수로 이 시대

서해순 이 여자 김광석 부인 맞나요? “동거남 돈은 안 쓰고..”

서해순 이 여자 김광석 부인 맞나요? “동거남 돈은 안 쓰고..” “김광석 씨도 문제가 많았으니깐 나중에 밝혀야 하겠죠.” (인터뷰) 김광석의 저작권으로 먹고살고 사업체까지 차린 여자가 할 말인지 경악스럽다. 이 여자 서해순, 진짜 김광석 부인 맞나? 서해순은 남편에게는 “김광석 씨”라는 호칭을, 사망한 딸 서연 양은 “장애우”라고 지칭했다. 서해순은 “문제가 많았던 남자”(김광석)의 저작권에서 나오는 돈을 왜 쓸까? 20년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