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전성기

리즈 시절 김종서, 시나위를 떠났던 이유

나는 록의 전설이다 김종서 편 뼈아픈 박탈감과 마포대교 아래의 절규 80년대가 낳은 또 한 명의 대표적 록커 김종서. 그는 당시 시나위의 승승장구를 가장 뼈아프게 바라보고 있던 사람이었다. 시나위 1집 앨범에 임재범이 보컬로 나오자 ‘저 자리에 내가 있어야 하는데’라는 어떤 박탈감을 느끼기도 했다. 저는 시나위 1집이 나왔을 때 시나위 1집 앨범에 임재범 씨 보컬이 딱 나왔을 […]

Sidebar



Scroll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