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아연 라미네이트 전후 사진 “코 성형은 안 했으면”

[리뷰 걸이 말한다] 백아연 라미네이트 소식에 누리꾼은 ‘코 성형은 제발 하지 말았으면’, ‘시술 잘했네요. 예쁘니깐 가수가 외모보다는 노래에 더 신경을 써주세요’라고 말했다. 《K팝 스타》 방송 때 양현석이 백아연에게 들려줬던 심사평 급 가지런해진 백아연 이를 보니 라미네이트 시술 잘했네 하는 생각이 들었다. “도대체 백아연이 모자란 게 뭘까 고민을 했다. 음색도 좋고 외모도 훌륭하다. 단 하나 앞니가 귀엽게 튀어나왔다. 나중에 치아교정만 하면 완벽할 것” JYP엔터테인먼트 식구가 된 … 더 보기

한국 3대 기타리스트, 록 꿈꾸는 이에 지표 되다

인터뷰 · 80년대 록밴드 멤버들 과거 사진 세 밴드의 등장 이후 록은 이제는 소수의 음악이 아니었다. 대형 공연마다 시나위, 부활, 백두산 등 록밴드가 초청됐고 더 많은 사람이 록을 즐기게 됐다. 20대 초반의 이들은 함께 공연할 때면 자신의 음악을 돋보이게 하기 위해 서로 더 화려한 퍼포먼스를 보여주었는데 그때마다 팬들의 응원전까지 더해져 치열함이 전쟁을 방불케 했다. 경쟁의식 대단했어요. 대단했고 그 경쟁에 가장 탑 위치에서 정면승부를 그러니까 이날 … 더 보기

백두산(록그룹)

그룹 시나위와 부활은 기타리스트인 신대철과 김태원이 보컬을 구해서 밴드를 유지해 나갔다. 이에 반하여 유현상은 스스로가 보컬이었으며 리더가 되어 기타리스트를 영입하여 밴드를 이끌었다. 영어 가사로 해외 진출을 목표로 하였던 최초의 밴드였다는 점에서 주목할만하다. 나는 록의 전설이다 백두산 편 라우드니스에 도전장을 던지며 한국 록의 붐을 일으킨 백두산 번(BURRN) 일본의 록 전문잡지 1988년 일본의 유력한 록 음악 잡지 번(BURRN)에서는 한국의 록 밴드들을 특집으로 다뤘는데. 부활을 라우드니스에 도전장을 낸 … 더 보기

부활 이승철 ‘희야’

부활 이승철 ‘희야’ 성격 다른 메탈 밴드 시나위가 80년대 록 음악의 불씨를 놓았다면 그 불을 지펴 올린 것은 부활이었다. (팀의) 리더로서 스타트를 못 끊었다는 것에 대해서 약간 조바심이 생기게 됐죠 – 김태원 당시 기타 하면 강남의 신대철, 강북의 김태원이라는 말이 돌았다고 하는데. 김태원은 부활의 첫 음반을 준비 중에 시나위의 ‘크게 라디오를 켜고’를 들었다. 올해로 데뷔 26년을 맞고 있는 부활. 최근 그 어느 때보다 활발한 연주 … 더 보기

리즈 시절 김종서, 시나위를 떠났던 이유

나는 록의 전설이다 김종서 편 뼈아픈 박탈감과 마포대교 아래의 절규 80년대가 낳은 또 한 명의 대표적 록커 김종서. 그는 당시 시나위의 승승장구를 가장 뼈아프게 바라보고 있던 사람이었다. 시나위 1집 앨범에 임재범이 보컬로 나오자 ‘저 자리에 내가 있어야 하는데’라는 어떤 박탈감을 느끼기도 했다. 저는 시나위 1집이 나왔을 때 시나위 1집 앨범에 임재범 씨 보컬이 딱 나왔을 때 아, 저게 난데, 저 자리에 내가 있어야 하는데 그런… … 더 보기

시나위 신대철 리즈 시절 만찢남 사진

음악가 신대철 어린 시절 신대철은 록 밴드 시나위의 리더이자 기타 연주자이다. 1967년 서울에서 한국 록의 대부 신중현의 장남으로 태어났다. 초등학교 4학년 때 아버지로부터 기타를 배우기 시작했다. 이후 서울고등학교와 서울 예술대학에 진학한다. 1985년 1집 앨범 [Heavy Metal Sinawe]로 데뷔하여 2011년 현재, 자신이 결성한 시나위의 기타리스트로 활동하고 있다. 지금껏 시나위로만 살아온 기타리스트 신대철. 스무 살의 청년은 이제 40대 중반을 훌쩍 넘겼다. 리즈 시절, 동료 가수 증언 신대철을 … 더 보기

나는 록의 전설이다 임재범 편

나는 록의 전설이다 리뷰를 작성하며 이 블로그에는 임재범이나 나는 가수다에 대한 리뷰가 많습니다. 그래서 저를 이른바 임빠로 치부하는 분도 더러 있는데요. 저는 임빠가 아닙니다. 설사, 그렇게 불린다고 해도 전혀 기분이 안 나쁠 만큼 임재범의 매력에 충분히 이끌렸기에 임재범의 파란만장하고 노래에 미친 인생 여정을 통해 간접 경험을 할 수 있으니 더욱 행복합니다. 그래서 저도 모르게 임빠가 아닌 임빠가 된 것입니다. 또, 제가 임재범 방패 글을 적는다고 … 더 보기

자우림 김윤아 고래사냥 ‘음 이탈 무색했던’ 나는 가수다

[리뷰 걸이 말한다] 자우림 김윤아, 음 이탈도 무색하게 시청자 혼 빼앗은 마녀의 고래사냥 《나는 가수다》 인터뷰 자우림의 보컬 김윤아는 나가수 프로그램의 콘셉트가 처음 굉장히 충격적이었다고 한다. 음악은 스포츠가 아닌데 순서를 매기는 것이 애매하게 생각됐다고..? 자우림의 《나는 가수다》 출연 동기는 노래 가사를 듣는 풍토가 없었는데 노래를 경청해 주는 모습이 좋았다고. 자우림의 매력? 여러 가지 얼굴을 가진 팀? 어두운 면이라든지 한없이 밝고 신나는 얼굴이라든지? 곡에 따라서 다른 … 더 보기

이태임 ‘유현상 독설에’ 화장실서 눈물 “앞으로 그 노래 하지 말라” 《일밤 오늘을 즐겨라》

루나 눈물 혹평에 촬영 중단 오늘을 즐겨라 심사평 감정 부족 지적 [리뷰 걸이 말한다] 걸그룹 에프엑스의 멤버 루나(18)가 혹평에 울음을 터트리고 촬영이 중단된 적이 있었다는 후문입니다. 이유는 《일밤 오늘을 즐겨라》 2월 6일 방송, 록 오디션 〈록을 즐겨라〉 녹화장에서 들은 혹평 때문. 혹평은 에프엑스 루나가 음악을 이해하는 감정이 부족하다는 것이었답니다. 이날 심사위원으로는 백두산의 유현상, 인순이, 김종서, 윤도현 등이 참가해 냉철한 심사로 출연자들을 긴장하게 했다는데요. 《일밤-오늘을 즐겨라》의 … 더 보기